Sign Up

Sign In

이메일 주소
비밀번호
Find Account Info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

아스트라제네카가 길리어드에 합병을 제안했다고 합니다.

Profile
som

아스트라제네카도 유명한 제약사고, 길리어드 사이언스도 유명한 제약사.

길리어드사이언스는 특히 오셀타미비르 (타미플루) 개발사로 유명했지만, 최근에는 #렘데시비르 로 더 유명한 것 같습니다.

영국에 기반을 둔 아스트라제네카가 지난 달 길리어드사이언스에 합병을 제안했다고 합니다. 합병을 하게되면, BMS와 Celgene의 합병 규모보다 큰 합병이 될 것이라고 합니다.

코로나바이러스 관련해서도 두 회사가 개발 중인 제품의 방향이 조금 다르기 때문에 시너지가 날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국내 기사는 길리어드가 마치 '스타트업'인 것 처럼 언급하기도 하는데, 제 생각에 역사가 짧다는 면에서 그렇게 부른다면 조금 짧은 이야기 같습니다. 오셀타미비르, 소포스부비르, 렘데시비르 등 성공적인 약물을 짧은 기간에 많이 성공시킨 대단한 회사라 생각합니다. 단순히 스타트업이라고 하기에는 부족하다 생각합니다.

어떻게 될까요?

기사 원문은 다음과 같습니다.

Profile
som
레벨 2
656/810
66%
서명이 없습니다.
작성자의 다른 글
Comment
2
  • Forxiga
    2020.06.09

    오 길리어드와 아스트라제네카 합병이라니! 개인적으로 길리어드는 정말 "신약"을 내놓는 회사라는 이미지가 있습니다. 좋은 시너지 기대합니다~

  • Forxiga
    som
    som
    작성자
    2020.06.10
    @Forxiga 님에게 보내는 답글

    제 생각에도 길리어드 하면 떠오르는 샛별 느낌이고 아스트라제네카는 오래된 대형 제약사 였습니다. 막상 매출 순위를 찾아보니 둘 다 비슷한 크기의 제약사였습니다.

    합병 성사가 될지 지켜보려고 합니다 :)

Write a comment
You do not have permission to access.

Sign In

이메일 주소
비밀번호
Find Account Info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